예전 홍대에서 이노시시 하던 사장님 두 분께서 신사동쪽에 가게를 오픈하셨습니다.

이자카야 이치에!

 

지인분들과 초대 받아서 가게되었습니다.



 

 

더운 날씨라 시원한 생맥주 한 잔 주문했습니다.

 

 

 

오토시.

주문한 요리가 준비되는 동안 식당에서 준비하는 기본안주(?) 라고 하면 의미가 비슷할 거 같습니다.

 

 

음식이 조금씩 준비되는 대로 나오기 시작합니다.

참치의 붉은 살(아카미) 인 걸로 기억합니다.

위에 산마를 올렸고, 그 위에 고추가 아니고 오쿠라라고 하는 일본 채소라고 합니다.

고추가 아니라 그런지 맵지 않아요.

 

 

 

 

 

날치회입니다.

회로 당연히 처음이어서 유심히 먹어봤는데

삼치회랑 비슷했습니다.

그냥 한 번 먹어본 걸로 만족..

 

 

 

 

사시미 모리아와세(사시미 모듬)

가격은 中 45,000 大 65,000 입니다.

 

전복(아와비), 참치 붉은살(아카미), 우니(성게 정소), 단새우(아마에비), 관자(가이바시라), 문어(타코) 초절임,

고등처 초절임(시메사바), 광어 지느러미(엔가와), 청어(니싱), 오징어(이까) 등등...

 

제대로 썼는지 모르겠네요;

 

 

강남에서

가격대비 회의 선도나 구성을 봤을 때

어디 내놓아도 손색이 없다고 생각합니다.

 

 

 

가게 오픈 기념으로 멋진 누나가 한 병 쏘시고,

 

 

 

 

아지 나메로

아지(전갱이)를 파와 함께 된장에 무친 것이라고 합니다.

술안주로 좋았습니다.

 

 

 

지인이 가져오셔서 조금 맛 본 고래고기

 

 

 

이꾸라(연어알) + 우니(성게 정소)

짭쪼름한 맛이라 역시 술안주..

 

삼치(사와라)구이

개인적으로 생선구이를 좋아해서 마음껏 먹었습니다. ㅎ

 

 

그리고 몇 가지 더 내주십니다.

 

 

 

 

마지막으로

 

시라꼬 우동

뭔가 간을 맞출 수 있는 게 필요할 만큼 무미에 가까웠던...;

 

 

예전 홍대때부터 많이 찾아갔지만

사시미 모리아와세만큼은 이 가게의 가성비를 능가하기 어렵다고 생각됩니다.

친구 2-3명과 배부르지 않게 좋은 것 먹으면서

이런저런 이야기하기 정말 좋은 곳이 아닐까 생각됩니다.

 

서울 강남구 신사동 656-7 2층

070-4273-4087

 

 

 

 

 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
  1. Favicon of http://strephon-wook.tistory.com BlogIcon 평범™ 2012.07.10 22:15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고래고기 마블링 쩌네염



에버랜드에 놀고 난 후에 저녁 먹을 곳을 찾다가 간 곳입니다.

에버랜드와도 가깝고 만족스럽게 식사했습니다.








한옥집 외관도 마음에 들고,

또 한적한 시골 마당과 같은 느낌이 좋았습니다.





실제 내부는 이렇게 식당으로 개조되어있습니다.

에버랜드에서 하루종일 놀다가 와서 그런지 이렇게 방바닥에 앉아서 쉬니까 잠이 솔솔.. ㅋ




누룽지 백숙(30,000원) 하나를 주문했습니다.

차를 가지고 오는 바람에 술은 못마시고 ㅠㅠ



밑반찬이 나옵니다.







요 갓김치 맛있었습니다. 특히 누룽지와 함께 먹으면 구웃-










밑반찬도 사람 손이 갈 만한 몇 가지 종류만 나와서 좋았습니다.

굳이 반찬만 많으면 남기게 되죠.


이제 백숙과 누룽지가 나옵니다.



닭누룽지백숙 (30,000원) 입니다.

양이 작아보이지만 닭 한마리에 누룽지가 나오기 때문에 둘이서 먹기에 충분했습니다.








요렇게 집어먹다보면 푸짐한 누룽지가 나옵니다.






이렇게 한 그릇 떠서

닭이랑 먹으면 에버랜드에서 지친 심신을 달래기에 충분하군요. *_*



-

에버랜드같이 야외있는 놀이동산에 다녀오면 가장 불편한 점이 끼니 해결이었습니다.

특히 저녁에 돌아오는 길이면 차안에서 쫄쫄 굶거나, 아님 간단한 걸로 끼니를 해결...


푸짐하게 먹으면서 오늘 있었던 일을 이야기 하기에 제격인 거 같습니다.



위치

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 삼계리 544-1

031-336-0294




메뉴판

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


친구가 미국에서 돌아오면서,

"나 회먹고 싶다.." 그 한마디에 노량진으로 찾아갔습니다.

친구가 잘 아는 가게가 있어서 그 친구가 회를 주문하기로 하고 시간 맞춰 갔습니다.

 

 

 

노량진 1호선역에서 수산시장으로 가는 길에 항상 보이는 63빌딩

어렸을 때는 그렇게 크게 보였는데, 지금도 엄청 크네요...?

 

 

 

 

시장도 한 장 찍고..

 

 

 

여기서 회를 예약했습니다. 유명한 블로거 분 (http://hsong.egloos.com) 사진을 가져왔는데 혼내지 않겠죠?

물어보니 2인 기준으로 3 - 5 만원 사이 가격대를 말씀드리면 가격에 맞춰 모듬회를 만들어주신다고 합니다.

이날은 3 - 4 인 기준으로 모듬회를 구성해달라고 했습니다.

 

 

 

 

오랜만에 보는 거라 조용한 곳에서 먹기를 원해서 방이 있는 바다회센타로 갔습니다.

아무래도 방이 있기 때문에 저라면 여기를 찾을 거 같습니다.

 

 

 

먹을 준비 완료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회 구성은 돔 중심으로 푸짐하게 담아주셨습니다. 연어초밥도 좀 쥐어주셨고...

광어도 조금 있군요.

딱 봐도 쫀득쫀득하게 생기지 않았나요? *_*

 

 

 

관자도 조금 구입해서 먹었구요.

 

 

 

 

 

별미는 이 도미머리입니다.

이날 따라 머리가 하도 맛있어서 회먹다가 머리 나오자마자 머리만 계속 먹었습니다.

원래 생선구이를 좋아하기도 하지만 이날따라 베스트였습니다.

 

 

생선회가 아무래도 다른 음식들보다 단가가 비싼 것이 사실입니다.

인당 3 만원 딱 내고, 맛있는 회를 먹으려면 이만큼 좋은 곳도 없을 거 같습니다.

 

 

 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
  1. Favicon of http://blog.naver.com/flypig1 BlogIcon 오즈패밀리 2013.05.03 00:02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맛있는 정보 소중히 담아갑니다.

  2. Favicon of http://chemica.tistory.com BlogIcon chemica 2013.05.09 15:18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아 .. 회먹고 싶네요 /
    ..
    집에 돌아가자 마자 .. 회 떠먹어야지 .. ^^

  3. Favicon of http://withcoral.tistory.com BlogIcon 내멋대로~ 2014.03.15 17:20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맛있어 보이네요..